의사요한 1회 줄거리 지성 교도소에서 짱먹은 사연

극증 오정남역의 정인기와 강시영역의 이세영이 지성(차요한) 6238에 대해서 궁금해하자 똘아이라고 말한다.

이번 교도소에 오자마자 짱먹은 사연을 이야기한다.

상처가 심하게난 차요한은 구급함을 달라고 한후 혼자 마취도 없이 작은 노래를 부르며 혼자 상처부위를 꿰매는 모습을 수감자들이 무서운 눈빛으로 보고 있다. .

이감된 날 호된 신고식을 당한다. 뾰족한 물건으로 6238 차요한을 가슴을 그었다.

상처가 심하게난 차요한은 구급함을 달라고 한후 혼자 마취도 없이 작은 노래를 부르며 혼자 상처부위를 꿰매는 모습을 수감자들이 무서운 눈빛으로 보고 있다. .

이사건 이후 교도소 내에서 차요한은 짱이 되었다는 내용이다.

마취도 없이 살을 꿰매면서 웃는 모습을 직접 본다면 소름이 끼칠것이다.

교도관 오정남은 차요한에게 응급상황에서 항상 도움을 받고 있지만 강시영에게 이전 의무관들이 모두 그만두게된 이유를 하소연한다.

차요한을 실력은 좋지만 골치덩어리하고 한다. 의무관들이 실력이 없으면 바로 공격을 들어간다고해서 의무관킬러라고 부른다.

의사요한 다른글 보기

Post Author: 매니저